Marcelo Burlon

MARCELO BURLON은 패션, 음악, 나이트라이프, 익스트림 뷰티 등 다양한 장르를 접목한 County of Milan이라는 브랜드명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는 전 세계적으로 글로벌한 의류 라인 또한 갖추고 있습니다. 다른 문화에서 상징적인 요소들을 도입함으로써 Marcelo는 자신만의 상징물을 만들며 다양성을 찬미하고 있습니다. 이탈리아 디자이너인 그는 티셔츠를 캔버스로 삼아 다양한 문화와 상징에서 영감을 얻은 비전을 그려내고 있습니다. 그의 그래픽 디자인과 볼드한 모티브는 시각적으로 매혹적인 동시에 입는 사람의 상상력을 불러일으키도록 만들어집니다.